마음의쉼터 한줄법문
커뮤니티 > 마음의쉼터 한줄법문
소요스님 선시 덧글 0 | 조회 12 | 2018-10-21 11:08:26
관리자  

햇빛 속에서 산을 본다

- 우연히 노래함 3


 소양의 햇빛 속에서 산을 본다는 구절이여

 새 소리 원숭이 읊조림에 하늘땅이 드넓도다

 이것이 공왕의 위를 향한 말씀이니

 맑은 밤바람은 푸른 옥을 뒤흔드네


운문의 이 공안에 옛 선사는 이렇게 노래한다.


 소양이 햇빛 속에서 산 보기 좋아함이여

 새 지저귐 잔나비 읊조림에 하늘땅이 넓네

 숲어귀에 소리 있는 것은 비록 들을 수 있으나

 돌머리에 꿰맴 없으니 어떻게 뚫으랴

 꽃관 쓴 무당은 쇠방울을 흔들고

 나무칼 든 신선은 제단에 오르네

 참선하는 무리들이 멍청한 짓 그치지 않으면

 양주의 나룻배는 개울로 내려가리


학담 또한 한 노래를 보이리라.


 햇빛 속에 산을 보는 조사의 뜻이여

 소양선사 살림살이 크고 넓어 툭 트였네

 눈은 곧 넓고 커서 법계와 같으니

 뭇 봉우리 구름 띠어 만 가지 것 맑고 맑네

 
닉네임 비밀번호 코드입력