마음의쉼터 한줄법문

마음의쉼터 한줄법문

뿔없는 쇠소가 허공을 밟아 올라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연곡사
작성일21-04-19 11:06 조회314회 댓글0건

본문


c5d35281b4ecb0336cf2cc7142409919_1618797233_5144.jpg


-언법상게 보임-


뿔없는 쇠소가 허공을 밟아 올라

서른세 하늘 인드라 하늘 궁 부숴버리고

몸을 뒤쳐 잠부드비파 다시 내려와

눈 덮인 고갯바람 꼬리 치고 머리 젓네


{해설}


뿔없는 쇠소가 무엇인가, 마음인 저 경계가 공하되

공도 공한줄 알면 그것이 뿔없는 쇠소의 소식이어라.

그렇다면 사대 허공을 부수되

사대 허공을 여래장인 사대허공으로 살려내면

그가 뿔없는 쇠소의 소식 쓰는 참 사람인가.

쇠소의 소식 쓸때 그를 바름과 치우침을 겸하여 와

싹트지 않은 가지위에서 시절인연을

보는자라 말하는 것이니라


단하순 선사의 노래 들어보자


물맑아 달 가득한데 길 가는 이 수심 깊고

묘함 다해 의지함 없으니 여럿 것 거두지 않네

겁 밖에서 치우침 지어 바름과 겸해 길에 이르니

싹트지 않는 가지 위에서 봄과 가을을 가리네. 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